사설
기고
데스크시각
교육의눈
충청논단
충청칼럼
충청광장
충청의창
세상을보며
월요일아침에
수요단상
목요사색
충청시론
충청시평
살며생각하며
생활안전이야기
내일을열며
우리말알기
오병익칼럼
김진웅칼럼
백목련
의학칼럼
김재영칼럼
이진영칼럼
세월에 새긴 그림
김효겸의 세상바라보기
신찬인칼럼
충청산책
똑똑한 임신 행복한 출산
김종원의 생각너머
건강칼럼
충청돋보기
신수용의 쓴소리 칼럼
박별 칼럼
김명기의 톺아보기
 
기사 (전체 12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충청산책] 중용의 정치를 기대한다
[충청산책] 김법혜스님·민족통일불교중앙협의회 의장공자 옹야판에 "자왈(子曰),중용지위덕야(中庸之爲德也),기지의호밈(基至矣乎民),선구의(鮮久矣)"란 글이 있다. 이 글에서 '중용'은 지극의 덕이지만 사람들이 중용의 덕을 잃은 지 오래다.유
충청일보   2020-08-02
[충청산책] 새로운 관관명소 '원산안면대교'
[충청산책] 김법혜 스님·민족통일불교중앙협의회 의장필자는 우리 고장 충남 서해 원산도에 '원산안면대교'가 놓아지면서 명소를 찾았다. 해넘이와 해돋이를 함께 볼 수 있는 명소는 추억을 담을 수 있는 새로운 관광지로 빛을 냈다. 충남도에서
충청일보   2020-07-26
[충청산책] 물취이모(物取以貌)
[충청산책] 김법혜 스님·민족통일불교중앙협의회 의장사자성어에 '물취이모(物取以貌)'라는 말이 있다. 외모를 보고 사람을 평가해서는 안 된다는 뜻이다. 우리는 살아가면서 사람의 겉모습만 보고 그 사람을 판단하는 경우가 많다. 눈에 보이는
충청일보   2020-07-19
[충청산책] 코로나19 발원설을 퍼뜨리는 '적반하장' 중국
[충청산책] 김법혜 스님·민족통일불교중앙협의회 의장 적반하장(賊反荷杖)이란 말은 중국이나 일본에서는 사용하지 않는 토종 속담성어로 홍만종이 1678년에 지은 순오지(旬五志)에서 유래된 말이다. 순오지는 홍만종이 병석에 있을 때 보름만에 완성했다하여 &
충청일보   2020-07-12
[충청산책] '공명지조(共命之鳥)'가 된 우리나라 국회
[충청산책] 김법혜 스님·민족통일불교중앙협의회 의장'공명지조’(共命之鳥)'란 불교의 ‘아미타경’(阿彌陀經) 등 경전에서 나오는 상상의 새인 공명조의 이야기를 빗대어 표현한 사자성어다. 이 새는 한 몸에 머리가 두 개인 새이다. 이 새의
충청일보   2020-07-05
[충청산책] 들은 귀는 천년이요, 말한 입은 사흘이다
[충청산책] 김법혜 스님·민족통일불교중앙협의회 의장사람들은 흔히 바닷가 모래위에 글씨를 쓰듯 쉽게 말하지만 듣는 사람은 쇠 철판에 글씨를 새기듯 들을 때가 종종 있다. 역사가 시작된 이래, 칼이나 총에 맞아 죽은 사람보다 사람의 혀끝에 맞아 죽은 사람
충청일보   2020-06-28
[충청산책] '역지사지' 여야의 협치를 기대하며
[충청산책] 김법혜 스님·민족통일불교중앙협의회 의장역지사지(易地思支), 바꿀 역/땅 지/생각 사/ 가를 지. 남과 처지를 바꾸어서 생각하다는 의미다. 맹자의 '이루편'(離婁編)에 나오는 역지즉개연(易地則皆然)이라는 표현에서 비롯됐다. 내
충청일보   2020-06-21
[충청산책] '누죽걸산'을 생활화하자
[충청산책] 김법혜 스님·민족통일불교중앙협의회 의장'누죽걸산'과 '나죽집산'이라는 사자성어가 생각난다. 우리나라 말로 '누죽걸산은 (누)으면 (죽)고 (걸)으면(산)다'는 뜻이다. 한자로 찾아보면 와사보생(臥
충청일보   2020-06-14
[충청산책] 견강부회(牽强附會)
[충청산책] 김법혜 스님·민족통일불교중앙협의회 의장견강부회(牽强附會), 끌 견/강요할 강/붙일 부/모을 회/자로 말을 억지로 끌어다가 이치에 맞추려고 우겨대려는 뜻이다. 아전인수(我田引水)와 같은 맥락이다. 즉 자기에게만 유리하게 말하고 행동하는 태도
충청일보   2020-06-07
[충청산책] 호사다마(好事多魔)에 시달리는 한국1위 기업
[충청산책] 김법혜 스님·민족통일불교중앙협의회 의장호사다마(好事多魔), ‘좋을 호/일 사/많을 다/마귀 마’ 좋은 일에는 방해되는 것이 많다. 좋은 일에는 탈이 많다라는 뜻으로 좋은 일에는 방해가 많이 따른다거나 좋은 일이 실현되기 위해서는 많은 풍파
충청일보   2020-05-31
[충청산책] 호사다마(好事多魔)에 시달리는 한국1위 기업
[충청산책] 김법혜 스님·민족통일불교중앙협의회 의장호사다마(好事多魔), 좋을 호/ 일 사/ 많을 다/ 마귀 마) 좋은 일에는 방해되는 것이 많다. 좋은 일에는 흔히 탈이 끼어들기 쉬움, 또는 그런 일이 많이 생김. 좋은 일에는 방해가 많이 따른다거나
충청일보   2020-05-31
[충청산책] '오매불망(寤寐不忘)'에서 벗어나길
[충청산책] 김법혜 스님·민족통일불교중앙협의회 의장평생을 살아오며 삶에 대한 고달픔에 잠 못 이루는 것을 비유한 고사성어가 있다. 깰 오, 잘 매, 아닐 불, 잊을 망, '오매불망(寤寐不忘)'이다. '자나 깨나 잊지 못한다'
충청일보   2020-05-24
[충청산책] 조삼모사(朝三暮四) 현실이 안타깝다
[충청산책] 김법혜 스님·민족통일불교중앙협의회 의장아침 조, 석 삼, 저물 모, 넉 사. 조삼모사(朝三暮四)를 직역하면 '아침에 세 개, 저녁에 네 개'인데 함축하고 있는 의미는 '잔 꾀로 상대방을 현혹한다'는 뜻 이다.
충청일보   2020-05-08
[충청산책] '나라다운 나라'로 가는 길
[충청산책] 김법혜스님·민족통일불교중앙협의회 의장'임금은 배이고 백성은 물이라'는 말이 있다. 원문은 "군자주야 서인자수야, 수즉재주 수즉복주"(君者舟也 庶人者水也. 水則載舟 水則覆舟)다.'임금은 배와 같은 존재요, 서민은 물과
충청일보   2020-04-26
[충청산책] 어려울 때 유비무환의 자세를 보여야 한다
[충청산책] 김법혜스님·민족통일불교중앙협의회 의장최근 ‘미스터 트롯’에서 13살 정동원이 불러 화제가 됐던 노래가 있다. 보릿고개를 겪었던 세대들은 그 시절을 회상하며 눈물을 흘린 사람도 적지 않았을 것이다. ‘아야 뛰지마라 배 꺼질라/가슴 시린 보릿
충청일보   2020-04-19
[충청산책] 모이면 감염 확률 높고 헤쳐지면 안전하다
[충청산책] 김법혜스님·민족통일불교중앙협의회 의장정부가 코로나19 사태로 각급 학교 개학을 또 연기했고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 기간도 다시 늦추었다. 학교의 개학은 학생들의 건강과 안전이 최우선이라는 원칙하에 개학 연기는 감염 위험, 학부모·지
충청일보   2020-04-12
[충청산책] 허풍에 속지말라
[충청산책] 김법혜스님·민족통일불교중앙협의회 의장아이들을 유인하여 획득한 음란동영상은 인터넷에서 아주 비싼 값에 팔렸다. 해외 영미법 국가의 엄격한 규준 때문에 제작은 꿈도 못꾸는 음란동영상이 인터넷 강국인 우리나라에서는 25살의 어린사람에 의해 만들
충청일보   2020-04-05
[충청산책] 상춘객 막는 봄꽃 축제장
[충청산책] 김법혜 스님· 민족통일불교중앙협의회 의장수양버들 늘어진 창을 열고 기대서니, 작은 뜰에 임은 없고 푸른 이끼만 자라네, 발 바깥 가끔 봄바람 절로 일면, 임 오시나 속은 것이 몇 번이던고. 이 시는 조선 후기 기생 김부용당의 시다.임 기다
충청일보   2020-03-29
[충청산책] 선심성 복지 아닌 상생정신이 절실하다
[충청산책] 김법혜 스님· 민족통일불교중앙협의회 의장최근 언론에 보도된 “모든 국민에게, 100만원씩, 올 4~6월 사이 지급하자.” 란 기사를 읽고 깜짝 놀랐다. 어느 광역단체장이 들고 나온 ‘재난기본소득’ 제의가 화제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충청일보   2020-03-15
[충청산책] 국민 생명과 안전의 필수품이 된 마스크
[충청산책] 김법혜 스님· 민족통일불교중앙협의회 의장 전국 곳곳에서 매일 같이 마스크를 사기 위해 길게 늘어선 줄이 줄어들 기미가 보이지 않고 있다. 청년에서 부터 중년층 그리고 노인에 이르기까지 간혹 엄마 아빠와 손을 잡고 나온 어린이들도 눈에 뛰는
충청일보   2020-03-08
 1 | 2 | 3 | 4 | 5 | 6 |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