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지포럼
시론
목민의창
성직마당
경제인칼럼
신길수칼럼
변광섭칼럽
김미혜칼럼
정현웅칼럼
의학상식
법률상식
세무상식
물이야기
한방산책
노무상식
무심천
삶의향기
문화칼럼
우리고장의역사한담
객석에서
어경선칼럼
오영미칼럼
평화의샘
전태익칼럼
권영정칼럼
운천동단상
충청포럼
김영대칼럼
김춘길 칼럼
아침의 단상
김정렬칼럼
발언대
이정칼럼
조무주칼럼
기자의눈
홍익칼럼
역술이야기
이광형의시각
 
기사 (전체 5,775건) theme 제목보기제목+내용
[지난오피니언] 지방외교에 대한 관심과 지원을
새로운 시대의 생활방식에는 국내적으로, 국제적으로도 다원적 가치관을 공유하게 되어 상호간에 이것을 소화할 수 있는 문제해결적(問題解決的)인 발상이 필요하게 되었다. 그 첫 번째가 일원 국가적인 집권외교로부터의 결별, 즉 지방정부가 주체가 되는 지방외교
박경국   2007-03-05
[발언대] 시민단체 품앗이 이대로 좋은가
품앗이는 사전적 의미로 서로 노동력을 교환하여 돕는 공동의 노동으로써, 일을 하는 품과 교환한다는 앗이가 결합된 말이다. 따라서 품앗이는 베푸는 쪽과 그것을 보답하는 쪽, 두 당사자가 하나의 연결고리 역할이다. 여성단체를 주축으로 일부 시민단체의 연대
김용덕   2007-03-05
[지난오피니언] 법대로 하라
▲이하형 대덕대 경찰 행정학 교수 사회가 혼탁해지면 질수록 자주 사용되는 법(法)대로 하라라는 표현에 대해 생각해 본다. 일상생활에서 이해타산에 얽혀 상호간의 원만한 해결이 잘 안될 때, 우리는 일반적으로 법(法)대로 하라는 표현을 자주 쓰며 듣는다.
이하형   2007-03-05
[지난오피니언] 법대로 하라
사회가 혼탁해지면 질수록 자주 사용되는 법(法)대로 하라라는 표현에 대해 생각해 본다. 일상생활에서 이해타산에 얽혀 상호간의 원만한 해결이 잘 안될 때, 우리는 일반적으로 법(法)대로 하라는 표현을 자주 쓰며 듣는다. 적게 사용할수록 건전한 사회이때의
이하형   2007-03-05
[목민의창] 충남, 이웃돕기 전국1등
지난해 충남지역에서 모인 이웃돕기 성금을 집계한 결과 1인당 평균 성금액수가 전국에서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5일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따르면 지난해 1년간 도내에서 모은 이웃돕기 성금이 목표액(70억원)을 웃도는 73억7천만원으로 집계됐다.이는
충청일보   2007-03-05
[목민의창] 특허청 심사관 특별교육과정 개설
특허청은 이공계 출신 심사관들의 법률지식 및 사고 함양을 위해 충남대에 특별 교육 과정을 개설, 3월부터 한 학기 동안 운영한다고 5일 밝혔다.미국 로스쿨과 우리나라 사법연수원의 프로그램을 참고해 만든 특별교육과정은 기본 법리강의 외에 법률문장론, 모
충청일보   2007-03-05
[지난오피니언] 시노드의 성패는 `교구민 몫`
▲ 김데레사ㆍ천주교 청주교구 시노드사무국지금 천주교 청주교구에서는 2008년 교구설정 50주년을 맞아 교회의 새로운 복음화, 즉 쇄신과 도약을 위한 시노드(synod)를 개최(2005년)하고 결실을 맺기 위한 과정(2008년 본 회의 및 선포)중에 있
김데레사   2007-03-05
[발언대] 농심은 우리들의 마음이다
옛날 제나라 왕이 조나라 위태후에게 사신을 보내 안부를 묻게 되었다고 한다.위태후는 사신이 올리는 글을 보기도 전에 이렇게 물었다고 한다. "해도 무양한가. 백성도 무양한가 왕도 무양한가"라고 말이다. 해가 무양하다는 말은 농사가 순조롭게 잘 돼 가고
황정구   2007-03-05
[지난오피니언] 대통령이 갖춰야 할 열가지 조건
▲오효진 소설가ㆍ전 청원군수요즘 세상이 너무 어렵다. 그런데도 어려운 일들을 속 시원히 풀어야 할 정치권은, 본업은 내팽개치고 대선주자들한테 줄을 대며 그쪽에 매달려 온 힘을 쏟아 붓고 있다. 그러다 보니 같은 편들끼리도 다시 쪼개지고 갈라져서 다른
오효진   2007-03-04
[지난오피니언] 화병나는 세상에서 생존하기
머리가 아프다고 찾아온 한 50대 초반의 여자 환자가 찾아왔다. 다른 증상으로는 가슴 답답함, 가슴에 불이 치미는 느낌을 호소한다. 기력도 없고 매사에 의욕도 없고 자꾸 내가 죽으면 어떻게 되지 하는 생각이 들곤 한단다. 우울하다고 한마디 하지 않았지
김진열   2007-03-04
[발언대] 비상구는 생명의 통로
사람들을 화재 등 위급상황으로 부터 보호하기 위해 건축물에 시설된 비상구가 제대로 쓰여 지지 못하고 적치물 등 장애물을 방치하고 폐쇄시킨 곳이 있어 사고를 키우고 있다.이런 안일한 사고방식으로 자칫 돌이킬 수 없는 상황으로 연결되는 것을 여러 차례 겪
정순규소방관   2007-03-01
[기자의눈] 개방형 공모제 소모적 논쟁은 이제 그만
"개방형 공모제가 왜곡됐다""적법공정한 절차로 임명돼 문제없다"충북도가 김양희 여성복지국장 인사논쟁으로 여전히 시끄럽다. 충북도와 시민사회단체가 지난 1월 11일부터 김국장의 인사 문제를 놓고 기자회견문과 성명서를 잇달아 발표하며 한 치의 양보 없이
안정환   2007-03-01
[지난오피니언] 욕심은 병에 가깝다
▲김창규 시인ㆍ청주 나눔교회 목사 충북도 복지여성국 과장급 5명과 직원 98명이 성명을 냈다. 일부 시민. 여성단체는 도정에 대한 흠집 내기를 중단하고 적법한 절차와 공정한 평가 과정을 거친 복지여성국장 임명 문제를 더 이상 논쟁거리로 삼지 말라고 경
김창규   2007-03-01
[직지포럼] 욕심은 병에 가깝다
▲김창규 시인ㆍ청주 나눔교회 목사 충북도 복지여성국 과장급 5명과 직원 98명이 성명을 냈다. 일부 시민. 여성단체는 도정에 대한 흠집 내기를 중단하고 적법한 절차와 공정한 평가 과정을 거친 복지여성국장 임명 문제를 더 이상 논쟁거리로 삼지 말라고 경
김창규   2007-03-01
[시론] 지지 않는 빛을 기원하며
처음은 무엇이든 서툴다. 하지만 처음이라 설레고 강렬하다. 충청일보에 첫 글을 전하는 내 마음도 첫 만남으로 설렌다.우선 내가 서양의 학문을 하기 위해 외국에 나가 있는 동안 오히려 나를 키운 동양의 사상과 문화를 되돌아보게 되었고, 이제 동서 양 문
황혜영   2007-03-01
 281 | 282 | 283 | 284 | 285 | 286 | 287 | 288 | 289 
여백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