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핫이슈
‘우상’, 관객과 평단의 압도적인 극찬으로...‘이목집중’
[온라인충청일보]  |  news1948@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3.15  11:21:18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영화 ‘우상’이 관객과 평단의 압도적인 극찬으로 영화팬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3월 관객들을 홀릴 강렬한 서스펜스 스릴러 '우상'이 개봉 전부터 쏟아지는 극찬 세례로 기대를 더하고 있다.

‘우상’으로 이미 해외를 뜨겁게 달군 이수진 감독이 국내에서도 언론과 실관람객들의 압도적인 호평을 받으며 기대감을 고조시키고 있다. 전작보다 세밀하고 깊어진 이수진 감독의 집요한 연출에 언론과 평단은 “판에 박힌 작품들이 우후죽순 쏟아지는 충무로에서 오랜만에 만나는 독창적인 스릴러”(서울경제_나윤석), “상영시간 내내 관객에게 끊임없이 질문하고 질문하며 지루할 틈을 주지 않는다”(이슈데일리_김혜린), “되짚어볼수록 정교하게 짜여져 있다는 것을 알 수 있다”(이동진 영화평론가) 등의 호평을 쏟아내며 입을 모아 극찬을 전하고 있다.

한국사회에서 벌어지는 크고 작은 사건들의 원인에 대한 심도 있는 고찰에서 출발한 '우상'의 강렬한 메시지에 대해서도 “이 시대에 필요한 묵직한 질문을 던지다”(MBN스타_김노을)”, “낯설지만 철학적 사유의 깊이가 돋보이는 스릴러”(한겨레_유선희)라며 호평이 잇따르고 있다. 이어 배우들의 아이돌로 손꼽히는 세 배우의 호연에도 “영화 속에서 배틀이라도 하듯 신들린 연기를 보여준다”(시선뉴스_박진아), “한석규, 설경구, 천우희가 완성한 새로운 한국영화”(서울경제_정다훈) 등 만장일치의 극찬이 이어져 3월, 단연 돋보이는 수작의 탄생을 반기고 있다.

한편, '우상'은 오는 3월 20일 전국 극장에서 만날 수 있다.

[온라인충청일보] 

[온라인충청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비주얼뉴스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