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정치일반
충남도 류병국 전국 시·도 의장 중 재산 가장 적어
배명식 기자  |  mooney7777@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3.27  19:43:25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배명식기자] 류병국 충남도의회 의장의 재산이 전국 시·도의회 의장 중 가장 적은 것으로 나타났다. 

류 의장은 전년보다 393만여원이 증가한 7669만원을 재산으로 신고했다. 류 의장의 재산은 전국 시·도의회 의장 중 적었다.  가장 재산이 많은 배지숙 대구시의장 35억6136만원과 비교하면 34억8467만원이나 차이가 났다. 

장선배 충북도의장은 지난해보다 1110만원 적은 4억9280만원의 재산을 신고했다.

김종천 대전시의장은 지난해보다 9781만1000원 증가한 6억325만7000원을 등록했다.  김 의장은 22명의 대전시 의원 중 재산이 가장 많이 늘었다.

서금택 세종시의장은 전년보다 2923만원 감소한 5억5730만9000원의 재산을 등록했다.

[관련기사]

배명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