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건·사고
충무공 15대 종부 구속
김병한  |  news@ccdailynew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09.05.14  19:19:05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개인 빚 때문에 충무공 이순신 장군의 고택 터 등을 경매물로 나오게 한 충무공의 15대 종부(宗婦)가 사기 등의 혐의로 구속됐다.
대전지검 천안지청은 14일 충무공의 15대 종부 최모씨(53)와 부동산업자 한모씨(61)를 투자자를 속여 큰돈을 챙긴 혐의 등으로 구속했다.
이들은 지난 2005년 7월 이모씨(52)씨에게 접근해 '투자금을 배로 불려줄테니 아산에 있는 본인의 땅을 근저당으로 설정하라'고 속여 5억 원을 받아 챙긴 혐의를 받고 있다.
/천안=김병한기자

김병한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