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건·사고
"옥천군청 전기차단기에 불꽃" 소방차 5대 출동했다 돌아가
이능희 기자  |  nhlee777@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5.14  18:32:22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옥천=충청일보 이능희기자] 14일 낮 12시 43분쯤 충북 옥천군청으로 소방서 차량 5대가 긴급 출동했다.
충북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군청 현관 안쪽의 전기차단기에서 불꽃이 튄다"는 신고가 119에 접수됐다. 

신고가 접수되자 이 지역 중앙119안전센터뿐만 아니라 군청에서 직선거리로 10㎞ 넘게 떨어진 안남119지역대에도 출동 명령이 내려졌다. 
그러나 구급차 1대를 제외한 지휘 차량 1대와 물탱크차 1대, 펌프차 2대는 도착 후 5분이 채 안 돼 돌아갔다. 구급차 역시 얼마 지나지 않아 군청을 떠났다.

현장에 출동한 소방대원이 확인한 결과 군청 현관 앞 분전반 내부가 전기 불꽃에 약간 그을리는 수준에 그쳤기 때문이다.
옥천군 관계자는 "분전반 안의 전기차단기 일부에서 합선으로 인한 불꽃이 튀면서 연기와 함께 냄새가 난 것 같다"고 말했다.
군은 소방차량이 돌아가자마자 분전반을 즉시 교체했다.

소방 관계자는 "화재 신고가 접수됐을 때 화재의 규모를 가려선 안된다"며 "화재 발생 초기 선제적으로 총력 대응하라는 지침이 내려졌다"고 설명했다. 

이능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비주얼뉴스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