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남 > 내포
장애인 부부 33쌍 백년해로 기약15일 공주 백제체육관서 제20회 장애인 합동결혼식 진행
박보성 기자  |  bakin114@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5.16  10:30:11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내포=박보성 기자] 충남도는 15일 공주 백제체육관에서 20회 충남도 장애인 합동결혼식을 진행했다.
이날 어려운 생활 형편 등 결혼식을 올리지 못한 장애인 부부 33쌍이 백년해로를 기약했다.

이 자리에서 김용찬 행정부지사는 신랑 33명에게 부토니아를, 성우종 충남지체장애인협회 후원회장은 신부 33명에게 부케를 각각 전달하며 축하의 뜻을 전했다.

김 부지사는 "33쌍의 신랑·신부 모두에게 축하의 말씀을 드린다"며 "어려운 여건에도 굴하지 않는 자활과 자립의 의지, 서로를 이해하는 인내와 사랑으로 가정을 형성하고 결실을 맺는 여러분이 모두의 희망"이라고 말했다.

또 장애인 복지 증진 및 인식 개선에 기여한 공로로 홍종순 보령시 장애인보호작업시설 시설장과 남궁혁 예산운전면허시험장, 오재군 방림조경건설 대표 등이 표창을 받았다.

이들 장애인 부부 33쌍은 2박 3일 동안 제주도에서 행복한 신혼여행을 보낼 예정이다.

한편 지난 2000년부터 올해까지 총 413쌍의 장애인 부부가 화촉을 밝혔다.

박보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