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연예 > 방송·연예
잔나비 멤버 학교폭력 가해자 논란 …소속사 “사실 확인중”
<온라인충청일보>  |  rachelnews@ccdailynew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5.24  17:27:51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밴드 잔나비가 학교폭력 논란에 휩싸였다.

23일 오후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잔나비 멤버에게 당했던 학교폭력을 밝힙니다”라는 제목의 글이 게재됐다.

글쓴이는 잔나비 멤버 중 한 명이 학창시절 자신을 괴롭히던 가해자라고 주장하며 학교 폭력을 당했던 사실을 구체적으로 설명했다.

글쓴이는 “다른 친구들보다 말이 살짝 어눌했던 나는 많은 괴롭힘을 당했다”며 “반응이 웃기다고, 재미있다고 라이터를 가지고 장난치고, 비닐봉지를 얼굴에 씌우고 내 사물함에 장난쳐 놓은건 기본이었다”고 적었다.

그러면서 “도저히 학교를 다닐 수가 없어 전학을 가고 정신치료도 받으며 잊기 위해 노력했다”며 “다시 악몽이 시작되는 것 같아 많이 힘들다”고 덧붙였다.

한편 잔나비 소속사 페포니 뮤직은 “관련 내용을 확인중”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온라인충청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