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북 > 단양
단양군, 정챙실명제로 소통 강화
박장규 기자  |  gaya-ok@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6.02  14:22:11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단양=충청일보 박장규기자] 충북 단양군은 군민의 알권리를 보장하고 군민의 소통을 강화하는 정책 실명제를 실시한다.
정책실명제는 행정기관이 수립·시행하는 주요정책의 추진경과, 진행사항 및 업무담당자의 실명을 기록·관리하고 공개하는 제도다.

정책실명제 관리대상은 주요군정 현안, 10억원 이상의 공사 또는 사업, 5000만원 이상의 학술연구용역·행사성 사업, 조례의 제정·개정 및 폐지, 군민의 요청 등 공개가 필요한 주요사업 등이다. 

군은 주민들에게 군의 주요정책을 알리고 투명성과 책임성을 높이기 위해 이 제도를 지난 2013년부터 시행해 오고 있다.

또 지난 해 관련 조례를 제정하고 주요사업내역서 등록, 현행화(담당자, 주요 추진상황 변동 등)하고 있다.
군은 8명으로 구성된 정책실명제 심의위원회를 통해 선정된 총 60건의 중점관리 대상사업을 군 홈페이지 열린 혁신 정책실명제 코너를 통해 공개한다.

앞으로도 신청되는 내용에 대해서는 정책실명제 심의워원회를 통해 정책의 공개 여부를 결정해 군 홈페이지에 추가 공개할 예정이다.

조덕기 정책기획담당관은 "정책실명제를 분기별로 실시해 군정 주요정책에 대한 군민의 관심도를 제고하며 군민과의 소통도 보다 원활해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박장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