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스포츠 일반
충북도민체전 오늘 괴산서 팡파르성화 채화… 15일까지 열전
11개 시군 4500명 화합 다져
곽승영 기자  |  focus5052@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6.12  18:50:3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58회 충북도민체전 개막 전날인 12일 이차영 괴산군수(오른쪽)가 괴산군 탄생 600주년 기념공원에서 대회 성화 채화를 하고 있다.

[괴산=충청일보 곽승영기자] 충북 최대의 스포츠 축제인 '58회 충북도민체육대회'가 13일부터 15일까지 괴산군 일원에서 개최된다.

'함께해요 희망괴산 하나 되는 도민체전'이라는 슬로건 아래 도내 11개시·군 선수·임원 4600여 명이 참가해 시·군대항전으로 열린다. 축구 등 24개 종목 일반부와 씨름 등 4개 종목 학생부로 나눠 지역의 명예를 걸고 한판 승부를 겨룬다.

대회를 밝혀줄 성화는 12일 괴산군 탄생 600주년기념공원에서 채화된 후 괴산지역 11개 읍면을 돈 뒤 괴산군청에 안치됐다. 성화는 13일 도민체전 개막식 때 괴산 종합운동장 성화대에 점화되면서 대회 시작을 알린다. 이날 성화 채화에는 이차영 괴산군수와 신동운 괴산군의회 의장을 비롯한 군의원 등 각계 인사와 주민 100여명이 참석했다.

이 군수는 "도민체전의 시작을 밝힐 성스러운 불꽃을 괴산군 탄생 600주년 기념공원에서 채화하게 돼 가슴이 벅차다"며 "이곳에서 채화된 성화는 도민체전의 성공 개최를 기원하는 괴산군민들의 희망을 담고 대회 기간 내내 활활 타오를 것"이라고 말했다.

대회는 13일 오후 5시부터 괴산종합운동장에서 사전행사가 시작되며 오후 7시 시·군선수단 입장과 함께 공식행사인 개회식이 진행된다.

곽승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