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정치일반
"양 원장, 사전선거운동 아니냐"
한국당 충북도당, 비난 성명
김홍민 기자  |  hmkim2075@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6.19  18:26:09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김홍민기자] 자유한국당 충북도당은 19일 양정철 민주연구원 원장의 충북 방문에 대해 "정당의 정책연구기관장이 총선을 앞두고 전국을 돌며 자치단체장을 만나는 것 자체가 관권선거, 사전선거운동이라는 세간의 의심을 받기 충분하다"고 주장했다.

한국당은 이날 성명을 내고 "문재인 정부와 민주당이 선거를 앞두고 전국을 도는 이유는 차가워지는 민심을 느끼고 어떻게든 지지율 회복을 통해 총선에서 이겨야 한다는 압박감이 작용하고 있다는 방증"이라고 이렇게 말했다.

또 "양 원장이 이시종 지사를 만나 충북발전에 대한 비전을 제시하는 것은 나름대로 의미가 있을 수 있겠지만 여론을 호도하기 위한 임시처방을 주문하는 것이라면 도민의 엄정한 평가를 각오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관련기사]

김홍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