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북 > 음성
자총 음성군지회, 6.25전쟁 최초 승전지 체험행사 연다
김록현 기자  |  ysk1517@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6.20  15:10:13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음성=충청일보 김록현기자] 충북 한국자유총연맹 음성군지회는 6.25전쟁 69주년을 맞아 21일 음성군 음성읍 감우재전승기념관 광장에서 학생, 주민, 군인, 자유총연맹 회원 등 1500여명이 참석해 6.25전쟁 최초 승전지 체험행사를 연다.

이번 행사는 밀개떡, 쑥개떡, 보리주먹밥, 찐 감자 음식 등을 체험하는 전쟁음식 시식, 전승기념관 견학, 전투장비 관람, 충혼탑 참배, 전승기념비 견학, LED안보영상 상영, 군복포토존 설치 및 37사단 군악대를 초빙해 기념식 등으로 다채롭게 진행될 예정이다.

이날 행사는 전쟁을 직접 체험하지 못한 전후 세대들에게 6.25전쟁 당시 고통받고 암울했던 시절 배고픔에 몸부림치며 생존을 위해 먹어야 했던 음식 시식을 통해 처절했던 생활상을 다시한번 체험해 자유와 평화의 소중함을 일깨우고 당시의 처참했던 상황을 간접적으로 알 수 있도록 하여 안보의식 고취와 자유수호 의지를 확산시키기 위해 마련됐다.

또 현재의 행복한 시간들이 바로 목숨을 받쳐 나라를 지켜낸 우리 선조들의 희생에 기인한다는 것을 잊지 않도록 하고 통일준비를 위한 바람직한 의식을 함양하는데 목적을 두고 있다. 

김록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