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정치일반
청주시의회 미세먼지 특위 '반쪽 출범'
박재남 기자  |  progress70@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6.20  18:47:45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박재남기자] 충북 청주시의회의 '미세먼지 원인·실태 관련 행정 사무조사 특별위원회'가 자유한국당 의원들이 모두 빠진 채 '반쪽 특위'로 출범하게 됐다.

시의회는 20일 1차 정례회 1차 본회의를 열어 자유한국당의 전규식·홍성각 의원의 특위 위원 사임계를 수리하고, 더불어민주당의 이재숙·김성택 의원을 보임했다.

이에 따라 11명의 특위 위원은 민주당 10명, 정의당 1명 등으로 구성됐다.

청주시의회는 지난 4월 30일 민주당 8명, 한국당 2명, 정의당 1명으로 특위를 구성했으나 지난달 21일 민주당 의원 5명과 한국당 의원 2명이 사임계를 제출했다.

민주당 의원들은 사임 의사를 철회했으나 한국당 의원들은 '사전에 충분한 의사소통이 안 됐다' 등의 이유를 들어 사임 의사를 밝혔다.

박재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