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스포츠 일반
충북고 럭비부, 전국 종별 선수권 준우승결승서 서울 양정고에 14대 35로 패해
배명식 기자  |  mooney7777@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6.23  18:02:39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배명식기자] 충북고등학교 럭비부는 지난 15~21일 전남 진도 전두 운동장에서 열린 72회 전국 종별 럭비 선수권대회에서 준우승을 차지했다. 

이번 대회는 전국에서 총 21팀이 출전해 중·고·대학교부로 나뉘어 치러졌다. 

충북고 럭비 선수단은 총 28명이 출전해 예선전에서 인천 기계공고를 24대14로 제압하고, 8강에서 배재고를 66대26, 준결승전에서 부산체고를 26대10으로 이기고 결승전에 올랐다.

결승에서 서울 양정고를 만나 선전을 펼쳤으나 14대 35로 석패했다. 

충북고 관계자는 "오늘의 패배를 10월에 있을 전국체전을 대비하는 계기로 삼겠다"고 말했다. 

배명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