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교육
도울 수 있는 정신과 역량을 갖춘 나눔인재 양성의 요람나사렛대학교 특집
김병한 기자  |  noon38@para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7.11  16:32:1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2017년대학구조개혁평가 재정지원 제한 대학 완전 해제
기관인증평가 재활복지 특성화 우수사례 선정 등 성과
국내 최초 인간 재활학과 등 관련 분야 학과 중점 개설
2020학년도 수시모집서 1177명 선발… 9월 6∼5일 접수

   
나사렛관 전경

[천안=충청일보 김병한기자] 진리·경건·사랑을 교육이념으로 출범한 나사렛대가 2019년 건학 65주년을 맞아 나사렛 4.0시대로의 도약을 선언했다.

나사렛대는 2017년 대학구조개혁평가 1주기 2차년도 재정 지원 제한 대학 완전 해제라는 성과를 거두며 침체기에서 성공적으로 탈출했다.

2017년에만 대학기관인증평가 인증, 대학기관인증평가 대학 경영 부문 재활 복지 특성화 우수사례 대학 선정, 6주기 장애대학생교육복지실태평가 연속 6회 최우수 대학 선정 등 대내외적으로 질적 성장을 거듭하고 있다.

이 같은 성과에 만족하지 않고 4차 산업 시대를 맞아 대학에 요구되는 창의적인 인재상에 맞춰 대학 정체성 확립, 재활 복지 특성화, 국제교류, 학생 취 창업 강화 등 4대 중점 강화 역을 통해 내실 있는 질 적 성장을 꾀하고 있다.

특히 창의 인재양성을 위한 선진교육역량강화, 지역과 산업연계, 교육수요자 중심 교육정책 구현 등 BEST & GREAT 8대전략을 구축했으며 새로운 경영문화 조성과 혁신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또 세계 52개 나사렛대의 풍부한 국제네트워크를 기반으로 국제화와 함께 재활복지 보건 융복합 특성화 대학으로 발전해 나간다는 전략이다.

국내 최고의 재활 특성화 분야 대학교인 나사렛대는 1995년 국내 최초 인간 재활학과를 비롯해 재활공학, 언어치료, 수화통역, 심리재활, 특수체육, 특수교육, 사회복지 등 복지와 재활분야학과를 중점적으로 개설했다.

2009년 국내 유일 발달장애인의 고등교육과정인 브리지학부 개설이라는 특화된 전략을 통해 2017년 대학 경영평가부문 재활복지 특성화 우수사례 대학으로 선정되는 등 재활 특성화 분야 최우수 대학으로 자리 매김하고 있다.

장애학생들의 장애특성을 고려한 취업 전문 코디네이터 운영과 개별 맞춤형 진로직업 교육 실시, 실습 병행으로 졸업 후 원활한 취업 까지 이어질 수 있도록 지원을 펼치고 있다.

올해 65주년을 맞이한 나사렛대가 2020학년도 수시모집에서 총 모집인원의 86.4%인 1177명의 학생을 선발한다.

원서 접수는 오는 9월 6일부터 10일까지 5일간 인터넷으로만 가능하다.

정원 내 모집의 경우 일반학생전형·글로컬지역인재전형·나눔품성인재전형으로 선발한다.

정원 외에서는 특성화고졸업자·농어촌학생·기초생활수급자등·장애학생으로 구분해 선발한다.

정원 내 모집에서는 △일반학생전형 840명 △글로컬지역인재전형 60명 △나눔품성인재전형 127명이며, 정원 외 모집에서는 △특성화고졸업자전형 18명 △농어촌학생전형 24명 △기초생활수급자등 24명 △장애학생전형 84명을 선발하게 된다.

학과의 특성에 따라 크게 학생부교과전형과 실기위주전형으로 학생을 선발한다.

학생부교과전형의 경우 정원 내 전형인 일반학생·글로컬지역인재·나눔품성인재에서는 학생부 성적 100% 또는 학생부 성적 70%과 면접 30%로 선발하며 정원 외 전형인 특성화고졸업자·농어촌학생·기초생활수급자등에서는 학생부 성적 100%로 선발한다.

장애학생전형에서는 학생부 성적 70% 및 면접 30%로 선발한다.

실기위주전형에서는 학과에 따라 60%에서 100%의 실기고사 성적을 반영하며 실기고사 이외에 학생부 성적과 면접고사를 치러야 하는 학과도 있다.

면접 기출문제는 입시 홈페이지 면접 자료실의 학과별 면접질문 예시자료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면접은 오는 10월 19일과 26일 나눠 실시하며 합격자는 11월 12일 발표한다.

자세한 사항은 입학처 홈페이지(http://ipsi.kornu.ac.kr)를 참고하거나 입학홍보팀(☏041-570-7717~21)으로 문의 하면 된다.

김병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