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남 > 천안
남서울대 외국인 유학생 문화체험 ‘난타공연’ 관람
김병한 기자  |  noon38@para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7.12  14:27:28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천안=김병한 기자] 남서울대학교(총장 윤승용) 국제교육원 한국어학당 학생들은 11일 서울 명동에서 세계적으로 각광 받고 있는 ‘난타공연’을 관람하며 한국문화를 체험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 날 공연관람에 참가한 320명 학생들은 모두 한국어능력시험평가(TOPIK) 성적 취득 후 남서울대 학부과정으로 진학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는 유학 중인 학생들에게 낯선 타국생활과 학교에 잘 적응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우리문화를 소개하고 체험하는 시간을 가졌다는 점에서 뜻깊은 행사였다.

윤태훈 대외국제교류처장은 “이번 단체관람을 통해 같이 공부하고 있는 학생들과의 협력과 낯선 환경에 빠르게 적응하는데 많은 도움이 됐으며 좋겠고, 앞으로도 외국인 학생들이 대학생활에 잘 적응하고 한국을 더 잘 이해할 수 있도록 많은 기회들을 제공할 것이다”고 말했다.

남서울대학교는 약 1100여명의 외국인 유학생이 국제교육원, 학부, 대학원에 재학 중이며, 올 4월에는 ‘외국인 유학생의 날’을 통하여 전체 1000명의 외국인 유학생 행사도 성황리에 치뤘다. 또한 2년 연속 교육부 지정 외국인 유학생 유치·관리 인증기관으로 선정됐으며 국립국제교육원 주관 TOPIK 우수시행기관, 정부초청장학생 단기연수 운영기관 등 글로벌 교육 프로그램을 잘 운영하고 있는 대학으로 자리매김 하고 있다.
김병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비주얼뉴스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