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남 > 논산
논산파랑새합창단 청와대 특별초청공연 가져김정숙 여사와 청와대 직원 따뜻한 환대 속 아동권리 홍보송 노래불러
유장희 기자  |  yjh4398842@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7.14  16:15:18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남 논산시가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조성의 일환으로 운영 중인 논산파랑새합창단이 지난 10일, 김정숙 여사의 초청으로 청와대를 방문, 아동권리 홍보송 공연을 가졌다.

이번 청와대 특별 방문은 논산파랑새합창단의 아동권리 홍보송 공연을 시작으로 김정숙 여사와의 만남, 청와대 관람 순으로 진행됐다.

청와대 소정원에서 작은 음악회로 진행된 아동권리 홍보송 공연은 김정숙 여사를 비롯해 청와대 직원 40여 명과, 아동양육시설을 떠나 자립해 후배들을 돕고 있는 바람개비 서포터즈가 참석한 가운데 펼쳐졌다.

이날 공연에서 합창단은 시에서 전국 지자체 최초로 제작한 아동권리 홍보송 내일을 향해, 우리는 모두 소중해와  고향의 봄, 여행 , 총4곡을 노래했으며, 특히 아동권리 홍보송은 아동의 권리와 희망에 대한 노랫말을 담겨 있어 관객들에게 큰 감동을 선사했다.

김정숙 여사는 모든 합창단 아동들의 이름이 적힌 손피켓에 일일이 사인해주며, 환영과 감사의 인사를 전했고, 기념사진 촬영, 다과 등의 시간을 함께해 아동들을 격려했다.

이어 합창단 아이들은 전문해설사의 해설과 함께 녹지원, 본관, 영빈관 등 청와대 주요시설을 관람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청와대 특별 방문을 통해 그동안 열심히 활동한 합창단 아이들에게 큰 선물을 선사한 것 같아 매우 뜻깊었다며, 모든 아동이 행복한 아동친화적인 논산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관내 3개 아동양육시설 아동으로 구성된 합창단은 지난 2017년 창단한 이래 다수의 사회복지 관련 행사와 노인, 장애인복지시설 등을 매월 방문,공연하며 아동권리 홍보는 물론 소외된 이웃과 함께하는 나눔의 정신을 실천하고 있다./논산=유장희기자

유장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비주얼뉴스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