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전·세종 > 세종
세종시교육청, 2019 토론이 있는 독서인문기행고등학생들의 책과 함께하는 인문기행
최성열 기자  |  csr48a@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7.14  16:25:0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세종특별자치시교육청은 지난 12~13일 고등학생 52명을 대상으로 경기도 파주시에서 '2019 토론이 있는 독서인문기행'을 진행했다.

독서토론과 인문학이 결합한 이번 독서인문기행은 학생들이 책을 통해 서로 소통하며 생각을 키우고, 나라 사랑의 마음도 가질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행사 첫 날에는 파주 출판산업단지를 견학해 책의 역사에서부터 책이 만들어지는 과정에 이르기까지 책의 모든 것에 대해 직접 체험하고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책이 품고 있는 가치와 즐거움을 경험했다.

또한 사전에 주제도서로 지정된 '호모사이엔스씨의 위험한 고민'을 미리 읽고 행사에 참가한 학생들은 서로의 의견을 자유롭게 주고받는 비경쟁독서토론을 통해 논리력과 통합적 사고력을 키웠다.

둘째 날에는 유일한 분단국의 상징인 비무장지대(DMZ)를 탐방하면서 남북 분단의 아픔을 느끼고 평화통일에 대한 필요성을 공감할 수 있는 다양한 체험활동을 진행했다.

독서인문기행에 참여한 한 학생은 "우리가 매일 접하는 책이 만들어지는 과정을 직접 보고 체험할 수 있게 되어 기대되고 장래 희망인 '북 디자이너'의 꿈에 한 발 다가서는 기회가 될 것 같아 기쁘다."고 말했다.

또 다른 학생은 "방송이나 책으로만 접하던 비무장지대(DMZ)를 견학하며 우리 민족의 아픔을 직접 내 눈으로 보고 체험할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 된 것 같다며 하루빨리 평화통일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교육청은 하반기에는 중학생을 대상으로 '토론이 있는 독서인문기행'을 시행할 예정이다./세종=최성열 기자

최성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비주얼뉴스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