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북 > 충주
충주시 "위급할 땐 CCTV 비상벨 누르세요"어린이보호구역 등 112곳 설치
이현 기자  |  sonarman@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7.25  13:46:55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북 충주시가 위급상황에 필요한 방범용 CCTV 비상벨 사용법 알리기에 나섰다.

 시는 안전 홍보 리플릿 '충주시 안전지킴이'를 만들어 어린이집과 유치원 및 초·중·고교, 각 행정복지센터 등에 배포한다고 25일 밝혔다.

 여기에는 비상벨 이용 방법을 쉽게 알 수 있게 안내하고 CCTV통합관제센터 소개와 견학 방법 등도 담겨 있다.

 시는 어린이 보호구역과 도시공원 놀이터 등 112곳에 비상벨을 설치했다.

 또 주요 우범지역과 공원, 초등학교 주변에 방범용 CCTV 1350대를 설치, 24시간 365일 관제 운영하고 있다.

 시민 누구나 위급상황에 처했을 때 CCTV에 달린 비상벨 버튼을 누르면 CCTV관제센터와 음성통화를 할 수 있고, 경찰관이 현장으로 출동하게 된다.

 심철현 정보통신과장은 "CCTV관제센터는 범죄와 각종 사건·사고에 즉각적으로 대처하고 있다"며 "시민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충주=이현기자

이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