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스포츠 일반
한국체육기자연맹 체육부장들, 유일한 국제대회 세계무예마스터십 '관심'언론사 체육데스크 간담회 열려
이시종 위원장 "성공 위해 주목을"
이정규 기자  |  siqjaka@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8.12  19:21:38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이정규기자]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조직위원회(이하 조직위)는 12일 서울 광화문 세종문화회관 설가온에서 한국체육기자연맹 회원사 체육부장들과 오찬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간담회에는 조직위 이시종 위원장과 한국체육기자연맹 회원사 체육부장 20여명이 참석했다. 한국체육기자연맹은 대한체육회 소속 32개 언론사가 소속돼 있다.

조직위는 오는 30일부터 다음 달 6일까지 8일간 충북 충주시 일원에서 열리는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에 대한 소개와 추진 상황, 미디어 등록 등에 관해 설명하고 질의응답 시간을 가졌다.

11일 기준 1차 확정 명단 엔트리는 108개국 4777명(선수, 임원, 운영요원 등)이다. 당초 계획했던 100개국 4000명 접수를 수월하게 달성했다.

특히 선수단 중 해외선수는 1회 대회 1299명보다 1181명(90.9%) 증가한 2480명(79.9%)이 등록했다.

이는 이번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이 괄목할만한 성장을 거두고 있는 것은 물론 국제 위상을 공고히 하고 전 세계 무예계가 기대를 모으고 있다는 것을 시사한다.

접수된 참가선수 중 1회 대회 때에 전무했던 국가대표 등 우수선수가 국제연맹 추천을 통해 선발된 후 대거 참여해 기대를 모은다.

우수선수는 세계랭킹 8위 이내, 직전 3년 세계선수권대회 또는 대륙별 선수권대회 3위이내 입상자를 말한다.

7일 현재 우수선수 는 9개 종목 91명이 접수했다. 기타 종목은 선발 중이기 때문에 앞으로 140여명의 우수 선수가 참가할 것으로 전망돼 국제 대회 수준의 경기 진행에 손색이 없을 것으로 보인다.

우수선수는 △2019 사바테 세계랭킹 1위 디아비 모하메드(말리) △삼보세계랭킹 1위 푸르니에 로르(프랑스) △2019국제크라쉬그랑프리 1위 나자로프 하크 나자르(타지키스탄) △주짓수세계랭킹 1위 아말 무자히드(벨기에) 등이다.

조직위 이시종 위원장은 "GAISF(국제경기연맹총연합회)가 공식 후원하는 유일한 국제종합무예경기대회인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주목해 달라"며 "전통무예를 통해 세계인이 하나돼 올림픽과 함께 지구촌 양대 축제로 발전할 수 있도록 한국체육기자연맹 회원사 체육부장들이 힘을 실어주길 바란다"고 부탁했다.

이정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