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행정·지자체
"국회 세종분원 용역 결과 환영"세종시의회 행정수도완성특위
예산 확보 등 후속 조치 촉구
장중식 기자  |  5004ace@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8.13  19:23:58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세종=충청일보 장중식기자] 세종시의회 행정수도완성특별위원회(위원장 윤형권 의원)가 국회사무처의 세종의사당 설치 연구용역 결과 발표에 대해 환영의사를 표하면서 예산 확보 등 후속 조치를 촉구했다.  

구체적으로 행정수도특위는 세종의사당 설치 연구용역 결과에 담긴 △국회세종의사당 규모 및 대안별 비용 분석 △입지 검토 △종사자 정착방안 등이 실행되기 위한 국회 차원의 조치를 요구했다.   

특위는 논평을 통해 "국회가 국정 효율성 제고를 위해 국회 일부를 세종시로 이전하겠다는 대안(연구용역 결과)을 내놓았다는 데 큰 의미가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현재 세종시는 43개 중앙행정기관과 15개 국책연기구기관이 이전을 완료하여 실질적인 행정수도로서의 기능을 수행하고 있지만 세종청사 공무원의 서울(국회) 출장으로 시간과 예산을 낭비하고 있다는 따가운 지적을 받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번 연구용역 결과에 대해 행수특위 윤형권 위원장은 "국회는 내년도 본예산에 설계비 50억을 반영해야 세종의사당 설치 의지를 보이는 것"이라며 연구용역 결과에 대한 실행을 거듭 강조했다.  

세종시의회 행정수도특위는 윤형권, 박용희, 채평석, 박성수, 손현옥, 임채성, 손인수 의원 등 모두 7명으로 구성되어 행정수도 완성을 위한 특위 활동을 활발하게 펼치고 있다. 

장중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