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공연·전시
청주시립무용단 브런치 콘서트 전석 매진28일 김진미 감독 취임 첫 공연
신홍균 기자  |  topgunhk@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8.15  17:48:32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신홍균기자] 충북 청주시립무용단이 오는 28일 선보이는 문화가 있는 날 특별기획공연 '브런치 콘서트'가 매진됐다.

시립무용단의 브런치 콘서트는 매회 매진 행렬을 이어가고 있으며 이달의 브런치 콘서트 역시 티켓 오픈 당일에 모두 팔렸다.

김진미 예술감독의 취임 후 첫 공연인 이번 브런치 콘서트 '아침 춤 풍경'은 무용단 김지성·박정한 수석단원의 안무와 김 감독의 연출로 꾸며진다.

작품은 춤의 끊임 없는 길을 향한 이야기를 다루며 김 감독의 독창적 연출까지 더해져 완성도를 높인다.

취임 후 첫 공연을 맞아 설레고 기쁘다는 김 감독은 "한여름 열심히 땀 흘려 준비한 만큼 시민들이 큰 감동을 받고 가셨으면 좋겠다"며 "10월 정기공연은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으로 일본군 위안부의 가슴 아픈 이야기를 그린 '영자歌... 하얀 거짓말'을 준비 중이니 많은 관심을 바란다"고 당부했다.(☏ 043-201-0975~7)

신홍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