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교육
'충남도서관, 3층에 '메이커 스페이스' 개소
박보성 기자  |  bakin114@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8.15  18:12:24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내포=충청일보 박보성기자] 충남도서관은 지난 14일 도서관 3층에서 '메이커 스페이스' 개소식을 갖고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메이커 스페이스는 3D 프린터와 레이저 커터 등을 활용해 누구나 창의적 아이디어를 실물로 만들 수 있는 작업 공간이다. 

도서관 3층 내 440㎡ 규모의 집중 열람실을 리모델링한 메이커 스페이스는 3D 체험 공간과 교육·창작 공간, 동영상 제작 공간, 레이저 작업 공간, 학습 공간 등을 갖추고 있다. 

3D 프린터와 레이저 커터, 비닐 커터, 3D 스캐너, 3D 펜, 노트북 등 다양한 장비와 전자기기, 납땜 기구, 전동 드릴 등 각종 공구가 마련돼 있다. 

매주 화∼토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 개방한다. 

'3D 프린팅 책갈피 만들기', '3D 펜으로 무엇이든 그려요', '코딩과 아두이노' 등으로 구성된 기본 교육 프로그램과 심화 과정의 기획 프로그램('3D 프린팅으로 발명하는 도서 용품', '3D 프린팅으로 만드는 그림책 속 한 장면', '모바일 로봇' 등)이 운영된다. 

충남도서관 관계자는 "장비 교육을 받은 이용자는 누구나 무료로 메이커 스페이스 공간을 이용할 수 있다"며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발맞춰 창의력을 키울 수 있는 공간들을 지속 발굴하겠다"고 말했다. 

박보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