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북 > 단양
시간도 쉬어 가는 곳... 단양 캠핑장 인기!
이재남 기자  |  75307530@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8.19  13:49:43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북 단양군의 캠핑장은 때묻지 않은 자연의 비경에서 캠핑을 즐기려는 캠퍼들의 성지로 인기를 끌고 있다. 

 군 관계자에 따르면 단양의 대표 캠핑장인 소선암과 대강오토캠핑장을 비롯해 다리안, 천동 캠핑장은 최근 밀려오는 관광객들로 모든 사이트가 매진되는 사례가 이어지고 있다.

 소선암 오토캠핑장은 2만㎡의 부지에 캠핑차량 70대를 수용할 수 있는 사이트와 취사장, 음수대, 화장실 등 편의시설 과  나무숲이 무성하고 그늘이 많은 데다 수량이 풍부해 여름 캠핑에는 손색이 없다.

 인근에는 선암계곡에서 내려오는 깨끗한 물이 흐르는데다 소선암 자연휴양림과 함께 자연을 느끼고 물놀이를 즐기기에 좋은 천혜의 아름다움을 가진 곳이다. 

 또한, 캠핑장 인근엔 느림보유람길 제1구간인 선암골생태유람길이 있어 슬로우 캠핑을 즐기는 사람이라면 시원한 계곡물 따라 유유히 걷기에 좋다.

 특히,다리안과 천동캠핑장은 소백산자락에 위치해 공기가 맑고 단양 도심과 가까워 인근에 있는 고수동굴, 단양강잔도, 만천하스카이워크 등 인기 관광시설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어 가족단위 캠퍼들에게 특히 인기다.  

 최근 먹부림(먹는데 욕심을 부림)의 성지로 불리는 단양구경시장도 가까워 잠깐의 시간을 투자해 다채로운 먹거리도 맛볼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군 관계자는 “단양 캠핑장은 한낮의 무더위를 날릴 수 있는 시원한 계곡과 별빛이 쏟아지는 까만 밤하늘로 인해 자연캠핑을 즐기려는 사람들에게 인기가 좋다”며 “단양 캠핑장이 소중한 추억을 쌓을 수 있는 명소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소선암과 천동을 포함한 단양 캠핑장은 총 259여개의 캠핑사이트와 다양한 부대시설을 갖추고 있어 사계절 많은 캠퍼들로부터 사랑받고 있다./단양=이재남 기자

이재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