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남 > 공주
단국대병원 메르스 의심환자 입원22일 최종 확진 판정
김병한 기자  |  noon38@para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8.21  15:39:11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천안=충청일보 김병한 기자] 단국대병원은 21일 국가지정격리병상에 중동호흡기증후군 메르스 의심 남성 환자가 입원 중이다고 21일 밝혔다.

 50대 후반의 남성 환자는 지난 12일부터 5일간 아랍에미리트를 방문한 뒤 지난 17일 입국 후 기침과 오한, 고온 등의 증세를 보여 메르스 의심환자로 충남 서산시보건소에 신고 후 지난 20일 오전 00시 30분 단국대병원으로 이송 조치됐다.

 메르스 의심 환자 신고를 접수한 서산시보건소는 메뉴얼에 따라 가족 및 병원 관계자 등 밀접 접촉자들을 가택격리 하는 등 조치에 나섰으며 지난 20일 충남보건환경연구원이 실시한 1차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

 단국대병원 관계자는 "질병관리본부 문의 결과 1차 검사결과는 음성이고 2차 검사 최종 확진은 22일에 나올 예정이다"고 전했다.

김병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