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북 > 충주
충주시 임산부에게 영유아 심폐소생술 교육성인 심폐소생술과 달라 반복 실습 필요
이현 기자  |  sonarman@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8.22  16:00:05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주=충청일보 이현 기자] 충북 충주시보건소가 응급 상황에 대처할 수 있도록 임산부에게 영유아 응급처치 및 심폐소생술을 가르친다.

보건소는 22일부터 임산부 요가교실과 출산준비교실 참여자 30여 명을 대상으로 영유아 심폐소생술 프로그램 운영에 들어갔다.

총 3회에 걸쳐 진행되는 이번 교육은 영유아 안전사고가 발생했을 때 첫 목격자인 부모가 당황하지 않고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하려는 취지다.

교육은 대한적십자사 응급처치법 안전강사의 이론교육에 이어, 마네킹을 활용해 '4분의 기적'이라 일컫는 심폐소생술과 기도폐쇄 처치법을 직접 실습한다.

특히 영유아 심폐소생술은 성인 심폐소생술과 달라, 반복적 실습을 통해 충분히 숙지해야 한다.

보건소는 소중한 아기의 생명과 건강을 지키기 위해 영유아 심폐소생술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운영할 방침이다.

보건소 관계자는 "가정에서 아기에게 응급상황 발생 시 적절한 응급처치를 하면 소중한 생명을 지킬 수 있다"고 말했다.(문의=☏ 043-850-3521)

이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