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북 > 괴산
장정희·김사권·박기량, 괴산군 홍보대사 위촉고추축제 등 여러 분야서 괴산군 알리기 힘쓸 예정
곽승영 기자  |  focus5052@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8.26  16:00:0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괴산=충청일보 곽승영 기자]  인기 배우 장정희(61·여)·김사권(37)씨와 인기 성우 박기량(61)씨가 충북 괴산군 홍보대사로 활동하게 된다.

 군은 효율적인 홍보를 통한 군 위상 제고를 위해 친근한 이미지로 대중에게 큰 인기를 얻고 있는 3명의 괴산 출신 유명인을 홍보대사로 위촉했다고 26일 밝혔다.

 우선 군은 26일 배우 장정희·김사권씨를 초청,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성우 박기량씨는 오는 29일 열리는 괴산고추축제 개막식에 참석해 홍보대사 위촉장을 받을 계획이다.

 괴산읍 출신인 장씨는 지난 1978년 KBS 10기 공채 탤런트로 데뷔한 뒤 드라마 '토지', '순풍 산부인과', '달콤한 원수', '강남스캔들' 등 다수의 작품에서 깊이 있는 연기력을 선보인 우리나라 대표 개성파 여배우다.

 현재는 MBN 속풀이쇼 동치미에서 고정 패널로 활동하고 있다.

 역시 괴산읍에서 태어난 김씨는 동국대학교 연극영화과를 졸업했으며 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 '기름진 멜로', '스케치' 등에 출연했다.

 '흑산도', '무수단', '출국', '난폭한 기록' 등 다수의 영화에도 참여해 연기의 폭을 넓혔으며 현재 KBS 일일드라마 '여름아 부탁해'에서 열연 중이다.

 청천면 출신인 박씨는 1982년 MBC 8기 공채 성우로 데뷔해 TV, 라디오 등 다수의 외화 더빙에 참여한 우리나라 대표 성우다.

 특히 지난 18년 간 VJ 특공대 내레이션을 맡으며 독보적인 목소리로 전 국민의 귀를 사로잡았다.

 이번에 위촉된 3명의 홍보대사들은 '오만가지 상상 오색 고추축제'를 주제로 오는 29일부터 나흘 간 열리는 괴산고추축제에서 홍보대사로서 첫 활동에 나서면서 성공 축제를 이끌 계획이다.

 이차영 군수는 "뛰어난 재능과 끼로 전 국민들로부터 큰 사랑을 받고 있는 괴산 출신 유명인을 이번에 홍보대사로 모시게 돼 든든하고 기쁘다"며 "앞으로 괴산을 전국에 널리 알리는 전령사로서 적극 힘써 주실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군은 홍보대사를 통해 명품 농·특산물, 지역 축제, 문화·관광명소 등을 전국에 널리 알린다는 방침이다.

곽승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