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교육
충북교육청 간부공무원 개학철 학교급식 특별 점검
배명식 기자  |  mooney7777@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8.29  18:45:51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배명식기자] 충북도교육청은 김병우 교육감을 시작으로 부교육감, 행정국장 등 간부공무원들이 일선 학교를 찾아가는 학교급식 특별점검을 한다고 29일 밝혔다. 

오는 9월까지 진행되는 이번 점검은 개학철인 8·9월 급식이 재개되면서 온·습도가 높은 날씨에 식중독 발생 위험이 높아짐에 따라 급식관계자의 경각심을 높이고자 마련됐다.

김 교육감은 이날 오전 7시 50분 식재료 납품시간에 맞춰 청주 용암초등학교를 불시 방문해 납품 식재료 상태, 조리과정, 급식시설 확인 등 학교급식 전반적인 위생관리 상태를 살폈다.

김 교육감은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최선을 다하고 있는 학교급식관계자들을 격려하며 "올해는 충북지역 학교급식에 특별히 주의를 쏟아야하는 시기"라며 "보다 안전한 급식을 위해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배명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