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핫이슈
'양자물리학' 씬스틸러 5인의 탄탄한 연기 열전 '기대 UP'
<온라인충청일보>  |  rachelnews@ccdailynew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9.03  16:04:48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영화 '양자물리학'에 출연한 특급 씬스틸러 군단이 예비 관객들의 발길을 모은다.

개성 강한 연기로 시선을 사로잡을 김영재, 손종학, 임철수, 박광선, 현봉식이 영화 '양자물리학'에서 탄탄한 연기력으로 시선을 사로잡을 전망이기 때문이다.

먼저 배우 김영재가 '양자물리학'에서 야심으로 가득 찬 굴지의 기업 전략기회실 실장 최지훈 역을 맡았다. 젠틀한 매력으로 관객들의 지지를 받아온 김영재는 이번 작품에선 출세를 위해서라면 물불 가리지 않는 악역으로 분해 색다른 매력을 전할 예정이다.

베테랑 배우 손종학의 가세는 '양자물리학'을 보는 또 다른 관람 포인트다. 김상호가 분한 박기헌과 함께 부패 권력 척결을 위해 앞장서는 신문사 김국장 역을 맡은 손종학은 선 굵은 연기를 선보이며 베테랑 배우다운 면모를 유감없이 발휘한다.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 영화 '악질경찰' 등 화제작에 연이어 출연하며 눈도장을 찍은 배우 임철수는 이찬우(박해수)의 단짝 김상수 역을 맡았다. 실제로 박해수와 절친한 사이로 알려진 임철수는 이찬우의 든든한 지원군 역할을 톡톡이 해내며 애틋한 브로맨스를 예고한다.

그룹 '울랄라세션'의 보컬로 인지도를 쌓은 박광선도 깜짝 등장할 예정이다. 다수의 뮤지컬을 통해 연기력을 인정받은 바 있는 박광선은 래퍼 프렉탈로 분해 강렬한 인상을 전달하며 가수가 아닌 배우 박광선으로 관객들을 찾아간다.

최근 영화 '타짜: 원 아이드 잭'과 드라마 '타인은 지옥이다'에 출연하며 독보적인 존재감을 발휘하고 있는 배우 현봉식의 모습도 눈 여겨 볼만하다. '양자물리학'에서 영업상무 김관철 역을 맡은 현봉식은 특유의 개성 넘치는 연기로 관객들의 이목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한편 양자물리학적 신념을 인생의 모토로 삼은 유흥계의 화타 이찬우(박해수)가 유명 연예인의 마약 사건에 검찰, 정치계가 연결된 사실을 알고 업계 에이스들과 함께 대한민국의 썩은 권력에게 빅엿을 날리는 대리만족 범죄오락극 '양자물리학'은 오는 25일 전국 극장에서 만날 수 있다.

<온라인충청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