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전·세종 > 대전
대전시의회 민태권 의원, 추석맞이 훈훈한 사랑 나눔 실천아동 공동생활가정 방문하여 위문품 전달
이한영 기자  |  hy7337@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9.08  16:13:11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대전=충청일보 이한영 기자] 대전시의회 행정자치위원회 민태권 의원(유성구1·더불어민주당)이 지난 6일 아동 공동생활가정 '햇살가득한집'을 방문해 명절 선물을 전달하며 따뜻한 정을 나눴다.

 '아동 공동생활가정'은 대형 시설이 주는 낙인감을 해소하고자 가정 같은 환경을 조성해 아동이 안정적으로 생활할 수 있도록 돕는 생활시설이다. 이 곳엔 미취학 아동부터 고등학생까지 총 5명이 입소해 있다.

 민 의원은 "추석 명절을 맞아 아이들이 꿈과 희망을 잃지 않고 따뜻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지원이 필요하다"면서 "보호가 필요한 아이들이 건강한 사회 구성원으로 성장하도록 지속적인 관심과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한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