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북 > 영동
영동노인복지관 ‘꽃물결’ 어르신 활짝정구자·김평례씨 꽃 화분 지원
이능희 기자  |  nhlee777@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9.09  13:27:3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영동군노인복지관 김평례(왼쪽)·정구자(오른쪽)씨가 꽃 화분을 후원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충북 영동군노인복지관이 화사한 꽃물결로 물들었다.

 군 노인복지관 평생프로그램을 수강하고 있는 정구자(74)·김평례(73) 회원들의 적극적인 꽃 화분 지원으로 영동군노인복지관 2층 구내식당 안쪽 발코니가 새 단장을 했다.

 이들 회원은 직접 가꾼 소나무 분재, 가시 장미, 능선화, 수석, 선인장 등의 다양한 꽃을 많은 사람과 함께 즐기기 위해 복지관에 후원했다.

 정성과 애정으로 키운 꽃들이다 보니, 생기와 화사함을 가득 머금고 있다.

 허전했던 공간이 화사하게 변모해 복지관을 찾는 많은 수강생이 호응을 보내고 있다.

 이들은 “꽃이 피고 지어 다시 풍성해지는 과정을 지켜보며 즐거움을 함께 나누고 싶어 나눔을 실천했다”고 말했다.

 서정길 군 노인복지관장은 “꽃이 미치는 영향은 매우 크다. 우울증을 덜어주고 기억력도 상승시켜 심리적, 정서적으로 많은 도움이 된다”며 “복지관을 찾는 모든 분이 꽃 화분으로 더욱 건강하고 활기찬 생활을 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신 두 회원분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영동=이능희기자

이능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