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남 > 홍성
축제 즐기며 영화도 보는 가을 여행은 홍성9월 홍성역사인물축제, 홍성국제단편영화제, 10월 광천토굴새우젓,광천김 대축제,11월 홍성한우 축제
조병옥 기자  |  cbo524@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9.09  15:47:5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홍성=충청일보 조병옥 기자]  충남 홍성군이 여행하기 좋은 가을철을 맞아 대형 축제 및 행사를 야심차게 기획하며 전국 관광객 몰이에 나섰다.

 9일 홍성군에 따르면 우선 올해 문화관광 육성축제 선정 및 세계축제 시상식인 피너클어워드 3관왕의 기염을 토한 전국 제일의 에듀테인먼트 축제 홍성 역사인물축제가 오는 27일~29일까지 홍주읍성일원에서 개최된다.

 올해는 3·1운동 100주년을 맞아 한용운편이라는 주제로 개최될 예정으로 만해 한용운 창작 뮤지컬, 독립운동 플래쉬몹, 독립운동가 형무소 체험 등 다양한 역사체험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축제장 디자인도 태극기를 이미지화해 만해 한용운과 부합되는 분위기를 조성할 계획으로 살아있는 역사 교육체험의 장이 될 전망이다.

 올해로 2회를 맞이하는 홍성국제 단편영화제도 오는 26일~29일까지 홍주문화회관에서 열리는 레드카펫과 개막식을 필두로 홍성 CGV, 충남도서관 일원에서 개최된다.

 집행위는 예술과 대중성 모두를 녹여내 홍성의 색깔을 입힌 아이덴티티를 확립해 모두가 참여해 즐기는 영화대축제를 열 예정이다.

 이창동 감독의 '버닝' 김보라 감독의 '벌새' 등 화제가 됐던 국내 최신 영화를 비롯해 깐느, 베를린 영화제 선정위원 등이 엄선한 15개국 43편의 영화를 선보일 예정이다.

 영화인 양성을 위해 지역 아이들이 직접 참여하는 키드아이 프로그램도 진행한다. 또한 영화감독과 배우와의 만남 등의 행사도 진행할 계획이다.

 다음 달에는 김장철 전국 주부들을 설레게 할 광천 토굴새우젓,광천김 대축제가 기다리고 있다.

 다음 달 10~13일 광천전통시장 일원에서 개최되며 네이버 행사 축제 검색순위 2위에 빛나는 남당항 대하축제도 이번 달 15일까지 계속된다. 

 또한 백제시대 우견현, 통일신라시대 목우현이라 불릴 만큼의 역사적 전통을 갖고 전국 최대 우시장이 열리기도 하는 홍성은 오는 11월 1일~3일까지 홍주읍성 일원에서 1회 홍성한우 축제의 대서막을 연다. 

 홍성한우를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는 먹거리 판매장, 농산물판매, 시식, 체험 행사 등 다양한 볼거리와 체험행사를 준비할 계획이며 한우 그림 그리기 대회, 여자 씨름대회, 홍성한우 골든벨 등 관람객 행사를 준비 중이다.

 군 관계자는 "유독 이번 가을은 홍성이 축제로 풍성해질 것 같으며 김좌진 장군, 한용운 선사의 고향 홍성에 오셔서 먹거리, 역사체험, 문화향유 등 세 마리 토끼를 모두 잡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조병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