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핫이슈
카자흐스탄 국민 배우들, 프로젝트 영화 '비즈니스 인 코리아' 촬영차 '첫 내한'
<온라인충청일보>  |  rachelnews@ccdailynew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9.09  17:11:55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카자흐스탄의 국민 배우들이 한국을 처음으로 방문했다.

카자흐스탄 영화 '비즈니스 인 코리아'의 한국 제작사 ㈜더그루브컴퍼니에 따르면 '비즈니스 인 코리아' 카자흐스탄 프로덕션 팀이 최근 한국을 방문해 2주간의 촬영을 마쳤다.

'비즈니스 인 코리아'에는 카자흐스탄 국민 배우 누르란 코얀바예프(Nurlan Koyanbayev)가 연출과 제작, 주연을 맡았으며, 인기배우 잔 바이잔바예프(Zhan Baizhanbayev), 굴아즈 졸라노(Gulnaz Zholanova), 다리가 바드코바(Dariga Badykova), 라마잔 아만타이(Ramazan Amantay)를 비롯해, 한국 배우 이세창, 박은혜, K-POP 아이돌 그룹 보이스퍼가 특별출연한다.

한국을 찾은 카자흐스탄 주연 배우들은 한국의 주요 관광 명소를 비롯해, 카자흐스탄 사람들과 고려인이 2만 명 이상 거주하고 있는 안산시 곳곳과 한양대학교 에리카캠퍼스에서 촬영했다. 그곳에서 펼쳐지는 다양한 에피소드들을 영화에 인간적이고 위트 있게 그려낼 계획이다.

한편 호텔 경영을 소재로 한 카자흐스탄 영화 '카자흐비지니스'의 네 번째 프로젝트 영화 '비즈니스 인 코리아'는 오는 12월 26일 카자흐스탄에서 개봉한다.

<온라인충청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