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북 > 충주
NH충북농협 한결같은 충주 중원산단 피해 지원복구인력에 삼계탕, 밥차, 도시락 제공
이현 기자  |  sonarman@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9.12  00:30:22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NH농협 충주시지부와 농가주부모임 충주시연합회 회원들이 11일 중원산단 화재 복구현장에서 피해복구인력 150명에게 삼계탕을 제공하고 있다.

[충주=충청일보 이현 기자] NH충북농협이 충주 중원산업단지 화재 수습 현장에서 복구 인력 지원을 이어가고 있다.

 NH농협 충주시지부와 농가주부모임 충주시연합회 회원 등 20여 명은 11일 현장에서 피해복구인력 150여 명에게 삼계탕을 제공했다.

 이상경 연합회장은 “복구에 애쓰시는 분들께 작지만 도움이 되길 바라고, 이번 사고로 어려움을 겪는 모든 분들께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고 밝혔다.

 농협은 전날에도 충주시자원봉사센터와 함께 650여 명에 식사를 제공한 밥차 비용을 전액 지원했고, 연일 투입되는 복구인력에 도시락을 제공하는 등 피해 수습에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김태종 NH충북농협 본부장은 “농협의 마음이 화재사고로 피해를 입은 분들과 피해 현장에서 고생하시는 분들께 조금이라도 힘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