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북 > 단양
류한우 단양군수, 태풍피해농가 일손 돕기 구슬땀
이재남 기자  |  75307530@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9.17  14:41:53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북 단양군은 17일 류한우 단양군수가 13호 태풍 링링으로 인해 피해를 입어 옥수수 수확에 어려움을 겪는 어상천면 심곡리 농가를 방문해 일손 돕기에 구슬땀을 흘렸다고 밝혔다.

 일손 돕기에는 군부대 장병 30명과 군 공무원 25명이 함께, 태풍 링링으로 수확 면적 10183㎡에 해당하는 피해가 집중 발생한 고령 농가의 옥수수 수확 작업 등을 도왔다. 

 군은 지속적으로 태풍피해 현황에 대한 조사를 실시해 , 피해농가 일손지원, 시설 복구 작업 등을 신속히 추진한다는 계획이다./.단양=이재남 기자

이재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