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북 > 제천
제천시 차염소독으로 안심수돗물 공급
이재남 기자  |  75307530@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9.22  13:40:23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북 제천시는 고암정수장에 14억 원을 투입해  염소가스 대신 상대적으로 취급이 용이하고 안전한 차염(차아염소산) 발생설비를 도입해 시운전 후 올해 9월부터 깨끗하고 안전한 수돗물을 공급한다.
 차염 발생설비는 소금물을 전기 분해해  차염 용액을 생산 소독하는 시스템으로 염소가스가 발생하지 않아 사용에 안전하고, 체류기간이 짧아 냄새가 없는 등의 특징이 있다.
 소독력과 잔류성이 강한 염소가스는 화학물질관리법, 고압가스안전관리법 등에 따라 엄격하게 규제 관리해 ,지금까지 국내 정수장에서 사용하는 수질 소독제였으나 가스누출 시 독성이 강하고 인체에 치명적이며 누출 시 주변지역으로 피해가 확산될 위험성이 있었다.
 이에 따라 안전하게 운영할 수 있고 살균력이 탁월한 장점 등이 확보된 액체상태의 차염 소독설비로 변경하게 된 것이다.
 주요설비는 차염발생기, 소금·차염 저장탱크와 주입펌프, 소독설비 제어반, 약품 이송장치 등이다.
 시 수도사업소장은 "수돗물 음용률 저하의 주원인이었던 염소냄새 저감으로 수돗물에 대한 신뢰도 제고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며"특히 액화염소가 물의 산성도를 높이는 반면 차염은 가성소다의 생성으로 배관부식을 방지함으로서 녹물 등을 예방할 수 있는 장점도 있다"고 밝혔다./제천=이재남 기자
 

이재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