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일반
9일 청주아리랑 전국 국악경연대회
신홍균 기자  |  topgunhk@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0.06  18:23:09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신홍균 기자] 충북 청주아리랑진흥회가 오는 9일 청주시 청소년 광장에서 8회 청주아리랑 전국 국악경연대회를 연다.

청주아리랑은 중국의 정암촌에서 지켜져 오던 고유의 지역 아리랑이다.

정암촌은 일제강점기 중국에 정착하게 된 충북인들로만 구성된 집성촌이다. 충북에서조차 몰랐던 청주아리랑이 지켜져왔음이 알려지면서 도내 국악인들도 이를 부르며 보존해 오고 있다.

소리로만 보존하는 데 그치지 않고 연극 '잊혀진 귀향의 소리 청주아리랑'·'미쁜흐노니'를 시작으로 전국연극제 '회연'을 내놓아 은상을 받는 등 예술인들의 다양한 노력이 진행되고 있다.

경연 부문은 명인부, 일반부, 신인부, 학생부로 나뉜다.초등학생 이상 내국인이면 누구나 참가할 수 있다.
(사)예술나눔 홈페이지(artnanum.com)에서 신청서를 내려받아 작성해 제출하면 된다.

학생부에 충북교육감상과 청주지원청교육장상, 명인부·일반부·신인부에는는 각각 국회의장상과 충북지사상 및 청주시장상이 수여된다.

신홍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