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남 > 천안
남서울대, 충남TP 2019 충남 SW융합 제품/서비스 상용화 지원 사업 선정
김병한 기자  |  noon38@para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0.10  17:03:53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천안=충청일보 김병한 기자] 남서울대 학교기업 인터브이알(iNTER VR)이 충남테크노파크가 주관하는 2019 충남 SW융합 제품·서비스 상용화 지원 사업에 선정됐다고 10일 밝혔다.

 오는 2020년까지 3억4000만원의 지원금을 받는다.

 이번 사업은 2020년 11월까지 충남도내 디스플레이 관련 산업에 DNA 기반의 비즈니스 접목을 통해 SW융합 분야의 신제품(기술)을 창출하고 충남의 핵심산업 등 지역특화산업과 연계한 SW융합 분야의 신서비스 개발과 사업화 연계 등을 지원해 충남지역 스타기업을 발굴해 신산업 창출과 기업의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인터브이알이 제안한 SW융합 제품·서비스의 내용은 혼합현실 디스플레이 기반의 산업용 교육훈련 플랫폼 개발이며 충청남도에 지역적으로 특화되어 있는 자동차 부품 산업체들을 우선 대상으로 적용했다.

 특정한 생산 및 제조, 가공 및 조립, 용접 등 다양한 자동차 부품 산업체들에서 일어나는 문제점 분석과 수요조사를 기반으로 많은 관련 산업체들에게 가상증강현실 기술을 통한 작업공정의 교육과 훈련용 서비스의 제공이 가능한 플랫폼을 개발하는 사업이다.

 향후 가상증강현실 기술을 통한 1, 2, 3차 자동차 관련 업체들로의 확장과 스마트 공장 및 여러 산업체들로의 확대와 적용을 위한 플랫폼을 개발할 예정이다.

 남서울대 학교기업 단장 이석희 교수는 "남서울대 가상증강현실의 기술력을 기반으로 충남의 스마트 자동차 및 공장, 부품 산업체 전반에 필요한 가상증강현실 기술을 (주)스쿱(SCOOP)과 공동기술 개발을 할 것"이라며 "3D 콘텐츠의 사실적 기술 적용과 가상증강현실의 장비에 최적화된 콘텐츠 개발 기술을 위해서는 학교기업의 실무 기술 개발진과 교내 가상증강현실연계 전공 학생들의 인턴십을 활용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남서울대가 가상증강현실 산업용 기술부문에서 최고의 경쟁력을 가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병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