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남 > 천안
순천향대 천안병원 '마음챙김 명상'으로 대장질환 개선
김병한 기자  |  noon38@para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0.10  17:27:5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천안=충청일보 김병한 기자] 순천향대 천안병원은 정신건강의학과 이화영 교수가 염증성 대장질환 환자를 대상으로 마음챙김 명상 프로그램을 진행한다고 10일 밝혔다.

 지난 8월에 이어 두 번째 열리는 마음챙김 명상프로그램은 장염, 크론병과 같은 염증성 대장질환 환자들의 면역력을 높여 증상개선 및 치료에 도움을 준다.

 프로그램은 24일 오후 3시 1주 일정을 시작으로 병원 체육관에서 매주 목요일 마다 8주 동안 진행된다.

 명상프로그램은 △건포도명상 △보디스캔 △정좌명상 △마음챙김 요가 △걷기명상 △일상 속에서 알아차림 등을 통한 판단하지 않기, 인내심을 갖기, 처음 시작하는 마음으로 임하기, 자신의 감정 신뢰하기, 지나치게 애쓰지 않기, 모든 것을 수용하는 마음 갖기, 집착하지 않기 등의 마음훈련으로 구성돼 있다.

 앞서 오는 17일 오후 4시 순천향대 의과대학 제2강의실에서 프로그램 설명회도 개최하며 설명회는 누구나 자유롭게 참석할 수 있다.

 이 교수는 "첫 번째 마음챙김 명상 프로그램은 스트레스, 불면증 등의 환자를 대상으로 실시해 참가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받았다"며 "예민한 대장으로 인해 고통받는 환자들이 마음챙김 명상으로 증상을 개선해 삶의 질을 높인 사례가 많고 건강한 신체와 건강한 정신까지 모두 챙기는 유익한 프로그램이 될 것"이라 말했다.

김병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