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일반
청주문화재야행 '가을편' 온다12∼13일 성안길 일원서
역사·문화에 맛·멋까지
다양한 프로그램들 가득
신홍균 기자  |  topgunhk@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0.10  18:34:0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신홍균 기자] 충북 청주시문화산업진흥재단의 올해 두 번째 청주문화재야행이 주말인 오는 12~13일 오후 6~11시 진행된다.

지난 8월 청주 대성로 근대문화거리를 중심으로 진행된 여름밤 편에 이어 마련된 이번 가을밤 편의 무대는 중앙공원~성안길~용두사지 철당간~청녕각 일원이다.

고려·조선시대 문화재와 옛 청주읍성 성안마을 이야기를 중심으로 전시·공연·체험 등의 다양한 프로그램이 펼쳐진다.

문화재 인증 프로그램인 스탬프 투어 '청주문화재야행, 별을 찾아라'와 성안길, 서문시장, 중앙로의 먹거리·즐길 거리를 탐방하는 '맛깔난 청주문화재야행 탐방' 등이 관람객을 유혹한다.

'을축갑회도와 죽림갑계문서(중앙공원)', '반찬등속(중앙공원)' , '청주읍성지도(청녕각)'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전시 '종이위의 기록, 일상을 展하다'가 각각의 장소에서 열린다.

지난 여름밤 편에서 매진 행진이 이어지는 등 호응을 얻었던 거리예술 점포 '아트 바자르(Art Bazar) 청주'도 다시 찾아온다.

특히 성안길의 빈 점포를 활용한 윈도우 전시가 더해져 시민들의 만족도가 더욱 높아질 것으로 보인다.

조선시대 의상을 입고 포토존에서 추억을 담을 수 있는 '조선의복 입고 놀자!', 2019년 식 과거 시험 '청주의 문화재, 골든벨을 울려라!' 등 청주문화재야행 만의 개성 있는 프로그램이 방문객들을 즐겁게 할 예정이다.

여기에 극 형식의 문화재 해설 '옛 청주읍성 안 문화재와 인물들', 직지를 연계한 보드게임 미션 '직지를 찾아라', 무형문화재를 연계한 체험·전시·공연 '명장의 손끝을 잇다', 삼행시 경연대회 '삼행시, 추월(秋月)장은 처음이지?', 철당간 광장에서 듣는 가을밤의 퓨전 국악 '달빛 문화재콘서트' 등 남녀노소 모두를 만족시킬 다양한 프로그램들도 대기 중이다.

이번 야행에서는 성안길 상인회의 '야행 맞이 특별할인 행사'를 비롯해 성안길 로데오거리 일원에서 '로데오 아트마켓'이 펼쳐진다.

서문시장 삼겹살 거리에서는 야행 기간에만 맛볼 수 있는 '컵삼겹'·'삼겹살 김밥' 판매와 시식, 공연, 특별 이벤트 등이 어우러진 '서문시장, 야밤에 어때?'가 진행된다.

대현프리몰 지하상가에서도 '대현프리몰, 가을을 담다' 세일 행사를 진행하고, 온누리상품권을 지급하는 이벤트도 있다.

중앙로 소나무길에서는 '소나무길 프리마켓'이 야간 개장한다.

신홍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