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에너지공단 세종본부, IOT 활용 에너지 절감 시스템 제공냉·난방 등 절전 지원 서비스
취약계층 운영 매장 무료 기증
이정규 기자  |  siqjaka@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0.10  20:03:44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김규식 에너지공단세종충북본부장(오른쪽)과 서경철 KT충북본부장(왼쪽)이 10일 소상공인을 위한 IoT(사물인터넷) 에너지 절감 시스템을 제공하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충청일보 이정규기자] 한국에너지공단 세종충북지역본부는 KT충북고객본부와 소상공인에게 IoT(사물인터넷)을 활용한 에너지 절감 시스템을 제공했다고 10일 밝혔다. 

IoT(사물인터넷) 에너지 절감 시스템은 점포의 냉·난방, 디스플레이, 조명 등을 자동 제어해 최대 전력 피크관리 및 절전을 지원하는 서비스다. 

에너지공단은 그간 가정·기업·건물에 해당 시스템을 시범 보급했으며 올해는 24시 여성대피 반딧불 편의점, 장애인 등 취약계층이 운영하고 있는 소상공인 매장에 무료 지원했다. 

이를 통해 매장은 전력소비 패턴 및 에너지 절감 최적화 솔루션을 스마트폰을 통해 제공받으며 동시에 전력 소비 제어가 가능해져 전년 대비 약 10~15% 절전 효과가 기대된다.

김규식 한국에너지공단 세종충북지역본부장은 "이번 에너지 절감 시스템 보급 절감사례를 분석해 에너지절약 효과를 널리 홍보하고 충북의 그린스마트시티 조성에 앞장서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정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