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우수시장 박람회 오늘 개막20일까지 울산 동천체육관서
10곳 전시·판매 부스 운영
이정규 기자  |  siqjaka@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0.17  18:42:14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이정규 기자] 충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은 전통시장 활성화와 시장 상인 자긍심 고취를 위한 '2019 전국우수시장박람회'를 18일부터 20일까지 3일간 울산 중구 동천체육관에서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

올해 16회를 맞는 전국우수시장박람회는 2004년부터 전통시장 상인들 간의 교류를 촉진하기 위해 매년 개최해 왔으며, 관람인원이 약 10만 명에 달하는 전통시장 최대 축제행사다.

전국 160여 전통시장이 참여하는 이번 박람회에 충북에서는 충주자유시장 등 10개 시장이 참여하여 전시·판매 부스를 운영할 예정이다.

참여시장은 충주자유시장, 제천약초시장, 청주원마루시장, 괴산청천푸른내시장, 청주육거리종합시장, 단양구경시장, 음성무극시장, 운수대통생거진천전통시장, 괴산전통시장, 청주북부시장 등이다.

행사장인 울산 동천체육관에는 100개 규모 전통시장관, 청년상인존 28개, 팔도먹거리장터 30개 등 총 158개 전시·판매부스가 설치돼 볼거리, 먹거리, 즐길거리 등이 다양하게 제공된다.

또한 젊은 감성의 문화공연인 K-POP 콘서트가 동천체육관 실내무대에서 개최되는 등 박람회가 더욱 풍성해질 것으로 예상된다.

박람회 개막식에는 우수시장, 산업포장 등 전통시장 활성화 유공자(77점)에 대한 포상도 실시해 그간의 노고를 격려하고 사기를 북돋울 예정이다.

충북에서는 충주연원시장 이윤종 상인회장이 국무총리표창과 청주가경터미널시장, 충주시청 박상규 주무관이 중기부장관표창 등 전통시장 활성화 유공자로 선정돼 포상의 영예를 안을 예정이다.

이태원 충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장은 "이번 박람회는 소상공인?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한 '가치삽시다 캠페인'의 일환으로 추진하고 있는 것"이라면서 "전통시장은 우리 고유의 멋과 문화가 함축된 소중한 문화자원으로, 박람회를 계기로 전통시장을 많이 이용해 주고, 이를 통해 전통시장이 더욱 도약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정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