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북 > 충주
충주 김경구 작가 '떡 귀신 우리 할머니' 출간권태응 시인 동시에 할머니 이야기 입혀
이현 기자  |  sonarman@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0.20  14:16:29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주=충청일보 이현 기자]  아동문학가 김경구 작가(54)가 동화집 '떡 귀신 우리 할머니'(가문비어린이출판사)를 출간했다.

 권태응 시인의 동시 16편에 작가의 이야기를 덧붙인 작품으로, 초등학생 지우가 동시를 한 편 읽으면 떡 귀신 할머니가 동네 사람들의 이야기를 들려준다.

 그 시절에 마을에서 어떤 일들이 일어났는 지를 봄ㆍ여름ㆍ가을ㆍ겨울 사계절 이야기로 담았다.

 봄 이야기 중 ‘없는 살림일수록’은 껌을 달력이나 벽에 붙여놓고 몇 번이나 씹던 이야기가, ‘감자꽃’은 행여 감자에 상처 낼까 조심조심 캐던 배고픈 시절 이야기가 펼쳐진다.

 동시와 함께 이야기를 읽다 보면 힘겨웠던 그 시절 가족과 친구, 이웃의 끈끈한 정이 가슴을 덥힌다.

 충주가 고향인 작가는 1998년 충청일보 신춘문예에 동화, 2009년 사이버중랑신춘문예에 동시로 당선돼 아동문학가와 동요 작사가로 활동하고 있다.

 

이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