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북 > 옥천
농어촌공 옥천·영동지사, 집 고쳐주기 봉사
이능희 기자  |  nhlee777@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0.20  14:56:59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한국농어촌공사 옥천·영동지사는 지난 18일 행복 충전 활동의 일환으로 홀몸노인 가구의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농어촌 집 고쳐주기 봉사활동을 영동군 용산면에서 진행했다.
 농어촌 집 고쳐주기 사업은 한국농어촌공사와 비영리재단인 다솜둥지복지재단이 함께 저소득층, 독거노인, 소년가장 등 농어촌 소외계층의 주거환경을 개선해 주는 봉사활동이다.
 이날 진행한 집 고쳐주기 대상 가구는 주거공간 역할을 할 수 없을 정도로 낡은 주택에서 생활하는 가정이었다. 
 하지만 이날 봉사활동으로 주거환경을 말끔하게 개선해 쾌적한 보금자리로 재탄생했다. 
 염종각 지사장은 “농어촌지역의 주거환경은 도시보다 매우 열악하고, 고령 홀몸노인은 개인적으로 집을 수리하기에 많은 어려움이 있다”며 “앞으로도 농어촌 주거환경을 개선하는 행복 충전 활동을 계속해서 추진하겠다”고 약속했다. /옥천=이능희기자

이능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