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전·세종 > 대전
연축지구도시개발사업 탄력… 市 통과도로 지원 결정대덕특구 동측진입도로와 동북부 순환도로 연결로 교통중심지 도약 발판 마련
이한영 기자  |  hy7337@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0.21  15:03:31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대전=충청일보 이한영 기자] 대전시 대덕구의 오랜 숙원사업인 '대전연축지구 도시개발사업'이 탄력이 붙을 전망이다.

지난 6월에 대덕구 정책투어 핵심 건의사업인 연축지구 현장을 찾은 허태정 대전시장이 지역균형발전을 고려해 대전연축지구 도시개발사업 지원 필요성에 공감을 표한 이후, 지난 14일 연축지구 통과도로 사업에 대한 대전시의 지원 방침이 최종 결정됨에 따라 사업 추진에 속도가 붙게 됐다.

연축지구 통과도로 사업은 문지동과 연축지구를 잇는 '대덕특구 동측진입도로'와 대전 도심 외곽순환도로사업의 일환인 '동북부 순환도로(비래동~와동~신탄진동)'를 연결하는 것으로, 연축지구가 사통팔달 교통 중심지로 성장하기 위한 핵심 사업이다.

구는 이 같은 호재를 발판삼아 연축지구를 지식산업센터·도시지원시설·첨단산업·유통시설 등이 들어서는 일자리창출단지와 인구 3000여명을 수용할 수 있는 공공·임대주택 단지 조성, 공공청사 건립 등 복합단지로 개발할 계획이다.

이 사업은 지난해 11월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 시행협약 체결을 시작으로 개발행위허가 제한고시, 도시개발구역 지정 제안, 관련기관 협의 완료 후 도시개발구역 지정 제안 수용 통보 및 주민공람공고 등의 과정을 거쳤다,

지난 3월 대전시에 개발제한구역해제 및 도시개발구역 지정을 요청해 원활한 행정절차가 진행 중에 있다.

올해 말에 개발제한구역 해제 및 도시개발구역 지정 고시가 되면 내년에 도시개발 개발계획 수립 및 실시계획 인가 후 2021년도 하반기에 보상(지장물 포함)을 시작으로 단지 조성 착공이 진행된다.

박정현 대덕구청장은 "시의 연축지구 통과도로 지원 결정에 감사하며, 대덕구민의 숙원사업인 연축지구 도시개발사업을 통해 단절된 북부 신탄진권과 남부 오정·송촌권을 연결해 지역경제 성장과 지역균형발전을 견인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연축지구는 통과도로 연결과 같은 시기에 대덕특구 동측진입로 개설, 충청권광역철도망 회덕역 개통, 도시철도 2호선 트램 차량기지 건설, 회덕IC 개통 등 대형 교통인프라 구축 사업을 비롯해 와동주공아파트 재건축 등 생활 인프라 구축 사업도 예정돼 있어 지역 교통중심지로서의 성장요건을 갖춰나가고 있다.

이한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