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회일반
충북경실련 "청주 문화제조창 공익감사 청구""열린도서관 전권 투자社 일임
1021억 예산 관리·감독 없어"
박재남 기자  |  progress70@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0.23  19:10:28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박재남기자] 충북청주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은 23일 "청주시 문화제조창 도시재생사업과 관련해 공익감사를 청구하겠다"고 밝혔다.

충북경실련은 이날 청주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청주시는 문화제조창 도시재생사업이라는 명분으로 열린도서관을 조성하면서 전권을 부동산 투자회사에 내줬다"며 "부동산 투자회사가 조성·운영하고, 돈은 시가 전액 부담하는 이상한 구조로 이런 도서관이 제대로 된 공공도서관이라 할 수 있겠냐"고 반문했다.

그러면서 "문화제조창 도시재생사업은 총 1021억원의 막대한 예산이 투입되는데도 그동안 제대로 된 관리·감독이 이뤄지지 않았다"며 "깜깜이로 진행되는 사업에 향후 10년간 시민의 혈세를 투입할 수 없어 공익감사 청구 서명운동을 펴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박재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