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공연·전시
'문화고리' 가을콘서트청주문화원, 27일 문암생태공원서
하모니카·오카리나 등 10개 팀 참여
신홍균 기자  |  topgunhk@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0.24  18:21:25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신홍균 기자] 충북 청주문화원의 시민동아리 '문화고리'가 오는 27일 오후 2시 30분 문암생태공원 야외공연장에서 '가을을 그리다'를 주제로 음악 콘서트를 개최한다.

가을 감성을 자극해 줄 하모니카, 오카리나, 우쿨렐레 연주를 비롯해 다양한 장르의 팀 10곳이 참여한다.

파랑새예술단이 '난타', 남들하모니카가 '하모니카', 예그리나가 '오카리나',비타민색소폰이 '색소폰', 기타하나가 '기타', 청주아코디언클럽이 '아코디언', 은빛날개힐링댄스공연단이 '실버댄스', 전통국악사랑소리고울이 '민요'와 '전통무용', 오리나르샤가 '오카리나', 직지우쿨렐레앙상블이 '우쿨렐레' 공연을 각각 선보인다.

앞서 문화고리는 지난 6월에도 콘서트 '꽃다운 내 청춘'을 열었다.

신홍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