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공연·전시
불꽃처럼 찬란했던 최승희의 삶성민주 무용단, 14회 정기공연
오늘 청주예술의전당 대공연장
신홍균 기자  |  topgunhk@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0.29  18:25:09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신홍균 기자] 성민주 무용단이 오는 30일 오후 7시 30분 충북 청주예술의전당 대공연장에서 14회 정기공연 '불꽃처럼 찬란하게'를 연다.

성민주 무용단은 이번 무대에서 세계적인 무용가 최승희의 삶을 춤으로 선보인다.

일제 식민지와 분단 국가의 굴곡진 역사 속에서 불꽃처럼 살다 간 한 여인의 이야기다.

지난 1911년 서울에서 출생한 무용가 최승희는 서구식 현대적 기법의 춤을 우리나라에서 최초로 창작 공연한 인물이다.

8·15 해방 이전의 한국 무용계를 주도했으며 헤밍웨이, 채플린, 피카소 등 유명 인사들도 공연을 관람하며 극찬했다고 알려져 있다.

성민주 대표는 "끝내 이방인일 수 밖에 없었던 그녀, 춤을 추기 위해 목숨을 걸었던 무용가 최승희, 달빛 비치는 밤에 흔들리는 등잔불 같았던 그녀의 삶은 현재의 우리들에게도 애정과 공감을 불러일으킬 것"이라고 말했다.

신홍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