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전·세종 > 세종
'여성이 행복한 도시 세종' 알렸다제1회 여성친화도시 홍보 UCC 공모전
최우수작에 '다둥이 엄마의 이야기' 선정
장중식 기자  |  5004ace@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1.04  17:28:48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세종=충청일보 장중식 기자] 세종시가 실시한 '제1회 여성친화도시 홍보 UCC 공모전' 심사 결과 '다둥이 엄마의 이야기'(정슬기 작)가 최우수작에 선정됐다.

이번 공모전은 여성친화도시 지정 3주년을 맞아 그간의 성과를 널리 알리고 시민들의 적극적인 시정 참여 유도를 위해 올해 처음 실시되는 것으로, 지난 1일부터 18일까지 총 11개의 작품이 접수됐다.

시는 공모전에 제출된 작품을 대상으로 심사위원회 심사를 거쳐 최우수 1개, 우수 2개 작품을 선정했다.

최우수작으로 선정된 '다둥이 엄마의 이야기'는 다둥이 엄마가 아이들과 함께 여성친화도시 세종에서 함께 즐겁게 생활하는 모습들을 영상으로 담은 작품이다. 우수작품으로는 '세종 여성의 당당한 도전이야기'와 '원수산 숲놀이터 탐방기'가 뽑혔다.

최우수 및 우수작으로 선정된 작품에 대해서는 세종특별시장상과 상금이 수여되며, 우수작들은 시청 홈페이지(www.sejong.go.kr)에 게시해 여성친화도시 홍보자료로 지속적으로 활용할 예정이다.

장중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