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정치일반
강기정, 국회 예결위 파행 후
김재원 위원장과 '맥주 회동'
이득수 기자  |  leeds21@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1.07  18:42:23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서울=충청일보 이득수기자] 강기정 청와대 정무수석이 지난 6일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가 파행한 뒤 자유한국당 소속 김재원 예결위원장을 따로 만나 '맥주 회동'을 했다.

강 수석은 7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사진과 함께 글을 올려 "어젯밤 박근혜 정부의 정무수석이었고 지금은 예결위를 이끄는 김 위원장과 맥주 한잔(을 했다)"이라고 전했다.

전날 예결위 전체회의는 야당이 지난 1일 국회 운영위 국정감사에서 빚어진 강 수석의 '태도 논란'과 관련해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의 출석 및 사과를 요구, 여야 간 입장차를 좁히지 못해 파행했다.

강 수석 역시 회의 참석을 위해 국회를 찾았다가 발길을 돌려야 했다.

강 수석은 페이스북에서 "(나는) 한때 예결위 민주당 간사였다"며 "(김 위원장과 나는) 비슷한 경력을 지니고 있다"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김 위원장과) 많은 '같음과 다름'을 확인했다"며 "'같음' 중의 하나는 예결위 회의는 열려야 하며, 예산안은 법적 기일 내에 국회를 통과해야 한다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강 수석은 김 위원장과의 회동과 관련해 "예결위 회의 상황이나 정치 상황에 대해 허심탄회하게 얘기를 나누는 자리였다"고 한 것으로 알려졌다.

강 수석은 "미안하다", "잘못했다"고 거듭 사과의 뜻을 표명하며 "나경원 원내대표에게도 얼마든지 다시 사과할 용의가 있다"고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이득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비주얼뉴스